니오와이즈 (Neowise) 혜성 관측기

2020년 7월에 갑자기 나타나서 밝기가 2등급까지 치솟아 눈으로도 보인다는 니오와이즈 (Neowise, C/2020 F3) 혜성을 촬영해봤습니다. 뉴스를 보고 처음 접해서 약간 뒤늦게 알게 되어 아쉽지만, 그래도 현재 계속 해지고 난 후의 북서쪽 하늘에서 관측이 가능하니 시도는 해봤네요. 서울 지녁에라서 눈으로 보는 것은 포기하고 사진만 남기게 되었습니다.

해가 지고 날이 어두워지면서 북서쪽 하늘에도 태양 빛이 사그라들기 시작합니다. 혜성을 눈으로 볼 수가 없기 때문에, 이렇게 사진을 계속 찍어가면서 대략적인 위치 근방으로 혜성을 탐색합니다. 한참을 탐색한 끝에, 처음으로 혜성 모습이 포착된 것은 8시 50분이 거의 다 되어서 입니다.

200mm 렌즈에 1200만 화서 카메라로는 이 정도가 한계였나 봅니다. 어느덧 제 카메라도 나이를 먹어버린 것이었습니다. 이후로는 초점을 보다 정확히 맞추면서 밝기를 조절합니다. 9시가 넘어서야 제대로 된 사진을 찍을 수 있었습니다.

원본 크롭

밝기 조절

배경 제거

배경을 제거하면서 꼬리만 남겨보려고 노력했는데 잘 안되는군요. 저도 인터넷에 올라온 사진들처럼 멋들어진 사진을 남기고 싶은 마음이 아주 조금은 있지만, 현실과 타협하고 기록용 사진 정도만 남기게 됩니다. 천체 사진의 취미를 아직은 가지고 있구나 라고 위안을 얻을 정도로만요.

아직 늦지 않았습니다! 저녁 9시경 북서쪽 하늘, 북두칠성 아래로 지평선 근처입니다. 23일 최근접이지만, 점점 태양으로부터 멀어지고 있어서 밝기도 어두워지니까 참고하세요.